커뮤니티
부강면 주민자치회 사랑의 위생물품 전달
- 부강초ㆍ중학교 학생 위해 직접 제작한 향균비누, 파우치 등 전달 -
기사입력: 2021/01/06 [06:42]  최종편집: ⓒ 충청세종일보
충청세종일보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충청세종일보]세종특별자치시 부강면 주민자치회(회장 소군호)와 부강면 도시재생뉴딜사업 주민제안 공모사업팀이 5일 부강초‧중학교 학생들을 위해 ‘사랑의 위생물품’을 전달했다. 

 

이날 부강중에는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향균비누, 손소독제, 디퓨저 등 115개 세트를 전달했으며, 부강초에는 고학년 여학생들을 위한 파우치, 디퓨저 60세트를 전달했다. 

 

부강면 주민자치회가 추진한 이번 사업은 지난해 12월부터 주민자치 특화사업으로 마련됐으며 도시재생뉴딜사업 주민제안 공모사업팀인 ‘손노리공예팀’과 ‘러브에티켓팀’이 동참해 직접 물품을 제작했다.

 

소군호 주민자치회장은 “코로나19 상황으로 학교활동이 위축된 학생들을 위해 앞으로도 지역 내 주민 공동체와 협업해 다양한 활동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 충청세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인기기사목록